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기도회 진행자료기도회 관련한 진행자료를 담는 곳입니다.
구글 애드센스 970x90 (사용시 상단의 as-none 클래스 삭제)

11월 1주(11월 3일 ~ 11월 9일)

  • 강부월    실비아
  • 조회 70
  • 1주
  • 2019.11.04 10:08

11월 1주차 기도회 자료입니다.  

 

(마주보는) 본당 성령 소기도회(90)

-가르침 강사가 없이 진행하는 기도회-

2019111

일 시

 

장 소

 

진행자

 

 

주제 : 하느님을 위하여 일 함.

지향 "자네, 집사 일을 청산하게! 더 이상 집사 노릇을 할 수 없네.”(루카16,2)

 

성가로 기도회를 준비합니다.

주님께서 주시는 평화가 오늘 참석하신 모든 분들과 가정에 충만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다 함께 성령가족 수칙을 합송하겠습니다.

오늘의 기도회 주제와 지향을 설명 합니다.

기도회 주제와 성경말씀은 기도 회장, 진행자, 찬미부가 서로 공유해야 합니다.

기도회를 준비하면서 성령께서 우리와 함께 머무르시도록 성령청원을 합니다.

- 고요함 속에서 지금 우리와 함께 하시는 하느님의 현존을 인식해봅니다.

- 주님께 온전히 집중할 수 있도록 성령의 도우심을 청하며 내 안의 갈라진 마음을

주님께로 모읍니다.

- 주님의 은총을 받기에 합당한 자가 될 수 있도록 내 마음을 정화시켜 주시기를

주님께 청하며 잘못된 것들을 용서청합니다.

 

기도회 시작 (10)

성호경으로 기도회를 시작합니다.

다함께 주님의 기도성령송가를 바칩니다.

성가

주님 말씀 저희 낙이오니 저희는 당신께서 이르신 생명의 말씀대로 살겠습니다.

633입니다.

시작기도

주님, 저희를 멀리하지 마소서. 주님, 저희 구원의 힘이시여,

어서 저희를 도우소서.” (38)

사랑하는 주님, 이 시간 저희와 함께 하시어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온전히 하느님을 위하여 우리의 모든 것을 바쳐 드리며 주님께서 주신 소중한 선물들을

잘 관리하고 나누는 삶을 살게 하소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비나이다. 아멘

 

회원들의 기도 (20)

 

감사기도를 바칩니다.

지난 한 주간을 돌아보면서 주님의 은총에 대해 감사드리고, 잘못에 대하여 뉘우치는 회개의 기도를 자유롭게 바치는 시간입니다.

시편의 구절이나 짧은 성경구절을 읽어도 되고, 부르고 싶은 성가의 번호를 말씀하시면 다 함께 부릅니다.

먼저 주님께서 베푸신 은총에 대하여 감사하는 기도를 바치면 좋겠습니다.

감사의 기도 후에는 다함께 주님, 찬미 받으소서. 영광 받으소서!” 로 화답합니다.

주님과 이웃 혹은 자신에게 잘못한 일들이 있다면 용서를 청하는 기도나 회개의

기도를 솔직한 마음으로 바치도록 하겠습니다.

개인지향의 청원기도와 통성기도 심령기도

우리의 모든 감사와 회개의 기도 모두를 주님께 신령한 언어로 바칩니다.

(진행자는 5분 이상 길게 바치도록 인도합니다.)

성가를 함께 부릅니다.

세상의 유혹 시험이 우리게 몰려올 때에 우리 힘으론 그것들 모두 이길 수 없네. 성가 39입니다.

 

말씀 나눔(30)

 

주제 성경: 루카 16, 1-8

오늘의 주제 성경 말씀을 다함께 읽겠습니다.

루카 16, 1-8절까지의 말씀입니다.

다함께 천천히 봉독 한 후, 조용히 침묵 중에 다시 한 번 눈으로 읽으십니다.

 

진행자의 묵상 기도

약은 집사의 비유는 다소 알아듣기 힘듭니다.

예수님께서는 양심적이지 않은 집사를 칭찬하셨습니다.

 

주인의 것을 가지고 빚진 사람들의 빚을 탕감해 주는데 왜 칭찬을 받았을까요?

어떤 집사가 자신의 재산을 낭비한다는 말을 듣고서 그를 불러서 말하였습니다.

자네, 소문이 들리는데 무슨 소린가? 집사 일을 청산하게. 자네는 더 이상 집사 노릇을 할 수 없네.” 했을 때 집사는 자신의 죄를 금방 알았고 자신의 현실을 제대로 파악했습니다. 그래서 주인에게 항의하지도 않았습니다.

내가 지금 무엇을 잘못했지? 나는 단지 집사였는데 내 것인 양 주인노릇을 했구나.” 이렇게 집사는 자신의 상태를 짚어 보고 자신의 잘못을 찾았습니다.

자기 자신을 인정하고 주인에게 따지지도 않고 불평도 안 하고 어떻게 할 것인가를 생각한 것입니다. 또 절망하지도, 낙담하지도, 포기하지도 않았습니다.

이런 상황일 때 쉽게 원망하거나 불평하거나 뒷 담화를 하기 쉽습니다.

우리는 어떠합니까? 우리도 시간이 있는 한 지혜롭게 생각해야 합니다.

이제 집사노릇을 할 수 없으니 이제 앞길을 찾아야 합니다.

그래서 집사는 빚진 사람들의 빚을 깎아주니 갚을 상황이 안 되었던 사람들에게 갚을 마음이 들게 했습니다. 주인은 이것을 좋게 보았던 것입니다.

집사는 지혜롭게 영리하게, 신중하게 일을 대처해서 칭찬을 받고 있습니다.

 

세상의 자녀들이 저희끼리 거래하는 데는 빛의 자녀들보다 영리하다.”

 

우리도 힘든 일이 있을 때 지혜롭게 대처해야 합니다.

우리 자리를 잘 인식해야 합니다. 우리는 하느님의 자녀입니다.

주인이 아닙니다. 우리는 하느님의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재능이 하찮은 것일지라도 나누며 살아야 합니다.

 

주님의 사랑이 우리 맘 중심에 있으니 유혹이 흔들어도 무너지지 않습니다. 두려움도 사라집니다. 성가 696입니다.

 

생활 나눔(20)

 

한 주간 동안 성령 안에서의 삶을 나눕니다.

나눔

- 주제 성경 말씀을 읽고 마음에 와 닿는 말씀과 묵상한 내용을 돌아가며 나눕니다.

성령 안에서의 생활이나 체험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기도

- 나눔 내용을 중심으로 자유롭게 기도하는 시간입니다.

나눔 중에 기도가 필요한 회원이 보이면 그를 위해서 다 함께 기도 해줍니다.

 

찬미 감사성가 : 681. 59

 

이웃과 교회 공동체를 위한 중재기도

진행자는 기도 지향지에 적혀있는 기도 내용을 말한 후 청원기도를 바칩니다.

 

다함께 성령 충만을 위한 심령기도를 바칩니다.

- "아버지여, 예수 주님, 성령이여, 찬미예수"를 부른 후 심령기도를 합니다.

 

듣는 시간

 

심령- (못하시는 분들을 위한 안내)

- 주님의 말씀을 듣는 시간입니다. 먼저 신령한 언어의 기도와 영가로 주님을

찬미합니다.

- 신령한 언어의 기도나, 영가가 안 되시는 분은 주님의 기도를 하거나 이성으로

기도를 바칩니다.

 

침묵시간과 예언

- 침묵 속에 주님의 말씀을 듣고 선포합니다.

심령예언이 선포되면 해석이 나와야 하므로 기다렸다가 질서 있게 차례를 지켜

말씀을 선포합니다.

- 주님 말씀 하소서. 당신의 자녀들이 듣고 있습니다.” (진행자) (침묵)

- 말씀의 충동을 느끼신 분은, 질서 있게 큰 소리로 예언의 말씀을 드러내

주시기 바랍니다. (2-3)

- 예언의 말씀을 마음 깊이 되새기시고, 이번 한 주간도 주님께서 주신 말씀의 힘으로

살아가시기 바랍니다.

 

치유기도 - (진행자는 2가지 중에서 선택해서 합니다.)

1) 둘씩 짝을 지어 마주보며 서로를 위해 통성과 신령한 언어로 기도합니다.

2) 오른쪽에 앉아 계신 분의 어깨에 손을 얹고 통성과 신령한 언어로 기도합니다.

이제 왼쪽에 계신 분의 어깨에 손을 얹고 통성과 신령한 언어로 기도합니다.

 

나가는 기도.

주님, 저희에게 생명의 길 가르치시니, 당신 얼굴 뵈오며 기쁨에 넘치리이다.” 16 영원하신 아버지 하느님, 당신께서 저희에게 맡기신 일을 통하여 저희가 가진 모든 것을 기꺼이 하느님과 이웃을 위하여 나누어 주라고 하신 주님의 계명을 깨닫고

올바른 집사의 마음으로 주님의 길을 충실히 따르는 삶이 되게 도와주소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비나이다. 아멘.

 

오늘 이 기도회를 통하여 풍성한 은총을 내려주신 하느님께 감사를 드리며, 하느님의 말씀을 삶으로 살아갑시다.

성가 634번입니다.

마침기도 (10)

- 성령이 아니 계시다면을 다함께 합송합니다.

- 성모송영광송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